본문내용 바로가기 탑 메뉴 바로가기 좌측 메뉴 바로가기

보육정책

보육정책 정책뉴스

정책뉴스

정책뉴스 상세보기의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수정일, 첨부파일, 내용을 나타내는 표입니다.
어린이·청소년 인플루엔자 소폭 증가, 감염 주의 당부
작성자 중앙센터 조회 795
등록일 2019-03-26 수정일 2019-03-26
공유하기
첨부파일

[보도참고자료]_어린이_청소년_인플루엔자_소폭_증가_감염_주의_당부.hwp 다운로드

[보도참고자료]_어린이_청소년_인플루엔자_소폭_증가_감염_주의_당부.pdf 다운로드

 

어린이·청소년 인플루엔자 소폭 증가, 감염 주의 당부

인플루엔자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한 올바른 손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준수

발열, 기침 등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진료

인플루엔자 진단 시 가정 내 충분한 휴식 후 열이 없는 경우 등원·등교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인플루엔자가 지난 겨울 유행하다 금년들어 지속적으로 감소하였으나, 최근 3월 들어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분율이 소폭 증가*함에 따라, 영유아 보육시설, 학교, 요양시설 등 집단시설과 가정 등에서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하였다.

*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분율: 9주(2.24-3.2) 8.3명 → 10주(3.3-9) 9.1명 → 11주(3.10-16) 12.1명 (/외래환자 1,000명당)

*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38℃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과 더불어 기침 또는 인후통을 보이는 자

2018-2019절기 인플루엔자 유행기준: 6.3명/1,000명

(인플루엔자 유행기준 공식 : 과거 3년간 비유행기간 평균 인플루엔자의사환자(ILI) 분율 + 2×표준편차)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올바른 손씻기, 기침예절 실천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가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38℃ 이상의 발열과 기침 또는 인후통의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초기에 진료를 받도록 당부하고,

영유아를 비롯한 학생이 인플루엔자에 감염되었을 경우 집단 내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증상발생일로부터 5일이 경과하고 해열제 없이 체온 회복 후 48시간까지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및 학원 등에 등원·등교를 하지 않도록 하고,

노인요양시설 등 고위험군이 집단 생활하는 시설에서는 직원 및 입소자에게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입소자의 인플루엔자 증상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호흡기 증상이 있는 방문객의 방문을 제한하며, 증상자는 별도로 분리하여 생활하도록 해야 한다고 권고하였다.

 

◀ 개인위생수칙 ▶

  • 올바른 손씻기의 생활화
    •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 외출 후, 배변 후, 식사 전·후, 기저귀 교체 전·후, 코를 풀거나 기침, 재채기 후 등
  • 기침예절 실천
    • 기침할 때는 휴지나 옷소매 위쪽으로 입과 코를 가리고 하기
    • 사용한 휴지나 마스크는 바로 쓰레기통에 버리기
    • 기침 후 반드시 올바른 손씻기 실천
    • 호흡기증상이 있을 시 마스크 착용
  • 씻지 않은 손으로 눈, 코, 입 만지지 않기

 

<붙임>

  1. 인플루엔자 발생현황
  2. 생활 속 예방수칙 및 손씻기 등 개인위생 실천
  3. 인플루엔자 예방·관리를 위한 어린이 및 학생의 준수사항
  4. 항바이러스제 요양급여 적용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