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탑 메뉴 바로가기 좌측 메뉴 바로가기

나눔정보

나눔정보 보육뉴스

보육뉴스

보육뉴스 상세보기의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수정일, 첨부파일, 내용을 나타내는 표입니다.
[연합뉴스] 대전 유성구 임산부 특화 도서관 개관…수유 공간 등 갖춰
작성자 경기북부센터 조회 8
등록일 2020-11-30 수정일

 김준호 기자

김준호 기자

대전 유성구 아가랑도서관 개관
대전 유성구 아가랑도서관 개관

[대전 유성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대전에서 유일하게 임산부에 특화된 아가랑도서관이 26일 개관식과 함께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대전 유성구에 따르면 반석지구 내에 들어선 아가랑도서관은 지상 4층, 건물 면적 995.61㎡ 규모다.

자료실과 강의실, 휴게·수유 공간은 물론 공동육아나눔터도 갖췄다.

자료실은 임신·출산·육아와 관련한 전문 자료를 한 곳에서 볼 수 있도록 꾸몄다.

도서관 방문이 어려운 영유아 가정을 위해 택배로 책을 대출해주는 '맘편한 도서대출 서비스'를 운영한다.

태교 교실과 예비 부모교육, 임산부 독서회 등 다양한 맞춤형 특화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부모들이 자연스럽게 모여 소통할 수 있는 공동육아나눔터에서는 '육아 품앗이'도 가능하다.

전통 미풍양속인 '품앗이'를 아이 키우기에 접목한 육아 품앗이는 마을 구성원이 아이 키우기에 공동으로 참여하는 육아공동체 프로젝트다.

아가랑도서관 공동육아나눔터
아가랑도서관 공동육아나눔터

[대전 유성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유성구는 육아 품앗이로 맞벌이 가정의 보육 부담을 덜고, 출산과 보육을 장려하는 등 저출산 문제 극복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용래 구청장은 "아가랑도서관 개관으로 부모들이 양육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공유할 수 있게 됐다"며 "양육과 관련한 친화적인 환경 조성이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는 토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junho@yna.co.kr